1만년의 세월을 아우른 전시, 가봤더니... : 대영박물관 전